2019.11.12 (화)

  • 구름많음속초14.2℃
  • 구름조금11.0℃
  • 맑음철원12.4℃
  • 구름조금동두천11.6℃
  • 구름많음파주11.6℃
  • 구름많음대관령9.3℃
  • 맑음백령도13.5℃
  • 구름많음북강릉12.4℃
  • 구름많음강릉11.9℃
  • 구름많음동해13.6℃
  • 구름많음서울13.0℃
  • 구름많음인천12.9℃
  • 구름많음원주12.2℃
  • 비울릉도13.1℃
  • 구름많음수원13.7℃
  • 구름조금영월11.8℃
  • 맑음충주11.6℃
  • 구름많음서산13.6℃
  • 구름많음울진15.8℃
  • 맑음청주14.3℃
  • 맑음대전14.0℃
  • 구름많음추풍령12.6℃
  • 구름조금안동13.9℃
  • 맑음상주14.0℃
  • 구름많음포항16.1℃
  • 맑음군산13.8℃
  • 구름많음대구15.9℃
  • 구름많음전주14.1℃
  • 구름많음울산15.2℃
  • 구름많음창원14.0℃
  • 구름많음광주15.6℃
  • 구름많음부산15.4℃
  • 구름많음통영15.6℃
  • 구름많음목포13.0℃
  • 구름많음여수15.6℃
  • 구름많음흑산도13.6℃
  • 흐림완도15.5℃
  • 구름많음고창13.6℃
  • 구름조금순천13.5℃
  • 구름조금홍성(예)14.3℃
  • 구름많음제주15.8℃
  • 구름많음고산14.7℃
  • 구름조금성산14.6℃
  • 구름많음서귀포17.2℃
  • 구름많음진주15.5℃
  • 구름많음강화12.1℃
  • 구름많음양평11.8℃
  • 구름많음이천10.1℃
  • 구름많음인제10.7℃
  • 구름조금홍천10.6℃
  • 구름많음태백10.7℃
  • 구름많음정선군10.1℃
  • 구름많음제천10.7℃
  • 맑음보은13.6℃
  • 구름조금천안13.9℃
  • 구름많음보령13.7℃
  • 구름조금부여14.1℃
  • 맑음금산12.8℃
  • 구름많음부안13.2℃
  • 구름많음임실13.4℃
  • 구름많음정읍13.5℃
  • 구름많음남원15.0℃
  • 구름많음장수12.0℃
  • 구름많음고창군14.3℃
  • 구름많음영광군13.6℃
  • 구름많음김해시15.4℃
  • 구름많음순창군14.7℃
  • 흐림북창원12.9℃
  • 구름많음양산시15.4℃
  • 구름많음보성군15.3℃
  • 구름많음강진군15.9℃
  • 흐림장흥15.4℃
  • 흐림해남14.9℃
  • 구름많음고흥14.4℃
  • 구름많음의령군15.3℃
  • 구름많음함양군14.8℃
  • 구름조금광양시14.8℃
  • 흐림진도군15.0℃
  • 구름많음봉화11.0℃
  • 구름많음영주12.4℃
  • 맑음문경10.8℃
  • 구름조금청송군11.9℃
  • 구름많음영덕14.1℃
  • 맑음의성13.3℃
  • 구름조금구미13.0℃
  • 구름많음영천14.5℃
  • 구름조금경주시13.8℃
  • 구름많음거창14.1℃
  • 구름많음합천14.5℃
  • 구름많음밀양14.0℃
  • 구름많음산청13.9℃
  • 구름많음거제14.3℃
  • 구름많음남해14.7℃
기상청 제공
'보좌관2' 신민아 "한층 강인해진 강선영, 행보 지켜봐달라"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좌관2' 신민아 "한층 강인해진 강선영, 행보 지켜봐달라"

5.jpg

(사진=스튜디오앤뉴)

 

‘보좌관2’ 신민아가 “한층 강인해진 강선영을 보여주고자 노력했다”고 밝혔다.

JTBC 새 월화드라마 ‘보좌관: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시즌2’(이하 보좌관2)은 금빛 배지를 거머쥔 국회의원 장태준의 위험한 질주, 그 치열한 여의도 생존기를 그린다. 지난 시즌에서 비례대표 초선의원 강선영(신민아)은 자신의 최측근인 수석보좌관 고석만(임원희)이 의문사를 당하는 비극을 겪었다. 그리고 이 엔딩은 ‘보좌관2’에서 강선영이 어떻게 이 사건을 해결할지, 그로 인해 어떤 정치적 행보를 택할지 초미의 관심을 모았다.

신민아는 먼저 “‘보좌관2’에서 선영은 자신의 보좌관을 잃은 슬픔, 그리고 누군가를 향한 의심, 배신감, 분노 등 다양한 감정을 보여줄 것이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하지만 선영은 어떤 상황에 닥쳤을 때 두려움 때문에 뒤로 물러나거나 다른 사람의 생각에 좌우되지 않는 주체적인 캐릭터”라며 고석만 사망 사건 이후에도 도망치거나 좌절하지 않을 것임을 예고했다.

신민아는 지난 시즌에서 유리천장에 도전하는 여성 정치인 역할을 맡아 목표를 향해 주저 없이 달려가는 당당한 캐릭터를 새롭게 구축해 호평을 받았다. “‘보좌관2’에서도 시즌1과 마찬가지로 강선영은 당당하고 주체적이다. 다만 많은 사건들을 겪으며 더욱 성숙해지고 단단해진 선영을 응원해주셨으면 좋겠다”는 신민아. 이를 위해 “강선영이 자신 앞에 놓인 난관들을 헤쳐 나갈 때 한층 강인한 모습을 보여주고자 노력했다”고.

장태준과의 관계 역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는 부분이다. 신민아는 지난 시즌에서 가장 인상 깊은 장면으로 강선영과 장태준이 서로 마주보고 걸어오는 4회 엔딩을 꼽으며 “둘의 관계 변화가 암시되어 가슴이 먹먹했다”고 그 이유를 밝혔다. “‘보좌관2’에서도 둘 사이에 위기도 있고 믿음, 배신감 등 다양한 감정이 오고 갈 것 같다. 둘의 관계가 어떻게 될지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보좌관2'를 통해 강선영 의원실 식구들과 더욱 애틋해졌다며 함께 고군분투한 배우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신민아. 첫 방송을 앞두고 "유능한 보좌관에서 국회의원이 된 태준과, 아픔과 시련, 그리고 위기와 위협 속에서도 꿋꿋이 앞으로 나아가는 선영의 행보를 지켜봐주셨으면 좋겠다"는 시청 포인트를 전했다. "각각 인물들의 위치와 관계에 변화가 생긴다. 새로운 인물들도 등장해 더 풍성한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는 당부의 말도 잊지 않았다.

'보좌관2'는 '미스함무라비', 'THE K2', '추노'를 연출한 곽정환 감독과 '라이프 온 마스', '싸우자 귀신아'를 집필한 이대일 작가, 그리고 '미스 함무라비', '뷰티 인사이드'를 통해 연타석 흥행에 성공한 제작사 스튜디오앤뉴가 시즌1에 이어 의기투합했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후속으로 오는 11월 11일 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