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5 (월)

  • 구름많음속초20.8℃
  • 박무14.9℃
  • 구름많음철원15.8℃
  • 흐림동두천15.0℃
  • 흐림파주15.7℃
  • 구름많음대관령14.8℃
  • 안개백령도10.9℃
  • 구름많음북강릉21.1℃
  • 구름많음강릉21.3℃
  • 구름많음동해20.9℃
  • 박무서울14.5℃
  • 흐림인천13.3℃
  • 흐림원주14.2℃
  • 구름조금울릉도19.7℃
  • 비수원13.4℃
  • 구름많음영월12.8℃
  • 흐림충주13.5℃
  • 구름많음서산13.9℃
  • 구름많음울진21.1℃
  • 박무청주15.6℃
  • 박무대전15.4℃
  • 흐림추풍령15.0℃
  • 구름많음안동16.1℃
  • 흐림상주17.1℃
  • 구름많음포항19.9℃
  • 흐림군산14.0℃
  • 흐림대구19.9℃
  • 박무전주14.6℃
  • 구름많음울산19.7℃
  • 흐림창원19.5℃
  • 흐림광주16.2℃
  • 구름많음부산20.1℃
  • 흐림통영20.0℃
  • 흐림목포15.1℃
  • 구름많음여수18.5℃
  • 박무흑산도13.1℃
  • 흐림완도16.9℃
  • 흐림고창14.7℃
  • 흐림순천16.0℃
  • 박무홍성(예)14.9℃
  • 안개제주16.9℃
  • 구름많음고산16.1℃
  • 흐림성산19.7℃
  • 흐림서귀포18.6℃
  • 흐림진주17.9℃
  • 구름많음강화14.3℃
  • 구름많음양평14.9℃
  • 흐림이천14.3℃
  • 구름많음인제15.4℃
  • 구름많음홍천14.1℃
  • 구름많음태백17.2℃
  • 구름조금정선군14.6℃
  • 구름많음제천12.2℃
  • 흐림보은15.3℃
  • 구름많음천안14.6℃
  • 흐림보령14.4℃
  • 흐림부여14.3℃
  • 흐림금산14.4℃
  • 흐림14.7℃
  • 흐림부안14.7℃
  • 흐림임실13.8℃
  • 흐림정읍14.1℃
  • 흐림남원15.2℃
  • 흐림장수11.8℃
  • 흐림고창군14.5℃
  • 흐림영광군15.0℃
  • 흐림김해시19.6℃
  • 흐림순창군14.7℃
  • 흐림북창원20.1℃
  • 흐림양산시19.9℃
  • 흐림보성군18.6℃
  • 흐림강진군16.8℃
  • 흐림장흥16.8℃
  • 흐림해남15.8℃
  • 구름많음고흥17.8℃
  • 흐림의령군17.3℃
  • 흐림함양군14.7℃
  • 흐림광양시17.7℃
  • 흐림진도군15.5℃
  • 구름많음봉화14.7℃
  • 구름많음영주15.8℃
  • 흐림문경16.5℃
  • 구름많음청송군17.3℃
  • 구름많음영덕19.7℃
  • 흐림의성16.5℃
  • 흐림구미18.4℃
  • 흐림영천18.3℃
  • 흐림경주시18.8℃
  • 흐림거창13.7℃
  • 흐림합천15.4℃
  • 흐림밀양18.0℃
  • 흐림산청15.2℃
  • 흐림거제19.5℃
  • 흐림남해18.5℃
기상청 제공
‘시베리아 선발대’ 김남길, 첫 열차생활 ‘워너비 여행메이트’ 등극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

‘시베리아 선발대’ 김남길, 첫 열차생활 ‘워너비 여행메이트’ 등극

3.jpg

(사진='시베리아선발대')

 

배우 김남길이 '시베리아 선발대'에서 매력적인 여행메이트로 빛을 발했다. 

 

17일 밤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시베리아 선발대(이하 시베리아)'에서는 김남길이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출발해 3박 4일 간의 첫 열차 생활을 마무리했다.

 

그는 이날 방송에서 '시베리아의 파리'라 불리는 이르쿠츠크에서 2박 3일 여정을 시작했다. 이번에도 호락호락한 시작은 허락되지 않았다. 렌트카를 픽업해 오기로 한 후발대 이상엽의 항공 스케줄 문제가 발생한 것.

 

김남길은 행동파답게 김민석과 직접 차량 픽업에 나섰다. 이 가운데 그는 한식당을 찾으러 떠나는 이선균과 고규필에게는 가벼운 짐만 맡긴 채 무거운 배낭은 스스로 메고 떠나며 동료를 향한 배려를 드러냈다.

 

무사히 차를 타고 식당에 도착한 김남길은 그토록 고대하던 한국 음식을 맞이하고, 감동의 리액션을 연발하며 먹방을 끝낸 뒤 숙소에 도착했다. '김댕길' 다운 취침 세리머니와 함께 잠이 든 김남길은 이튿날 아침 도착한 이상엽을 보자, 졸린 눈을 부비면서도 기념샷을 찍어 훈훈함을 자아내기도.

 

이윽고 바이칼호수에서 가장 큰 섬 '알혼섬'으로 출발한 원정대. 바다같은 위용을 자랑하는 경치를 보며 어느새 김남길이 직접 예약한 숙소에 도착했고, 풍경에 감탄하는 동료들을 보며 김남길은 피로도 잊은 채 흐뭇함에 잠겼다. 짐을 풀고 식사 준비에 돌입하자, 김남길은 셰프 이선균의 껌딱지를 자처하며 완벽한 주방 보조 역할을 톡톡히 했다. 또한 어딘가 설픈 허당미까지 발산하며 의외의 귀여움도 뽐냈다.

 

이렇게 여정은 이어지고 설렘과 즐거움에 비례한 고생과 피로 속에서도 김남길은 동료들에 대한 여전한 배려를 빛내 눈길을 끌었다. 또 완벽할 순 없을지라도, 도움이 되고자 팔을 걷어 붙이고 일사불란하게 움직이는 모습까지 '최고의 여행메이트'로서 불리기에 손색이 없던 터. 알혼섬에서의 본격 투어를 예고하며 또 어떤 일들이 이들의 앞에 기다리고 있을지 기대감을 모은다.

 

 '시베리아 선발대'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