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월)

  • 맑음속초19.9℃
  • 맑음15.8℃
  • 구름조금철원17.2℃
  • 구름조금동두천18.3℃
  • 구름많음파주17.0℃
  • 맑음대관령15.7℃
  • 박무백령도17.6℃
  • 맑음북강릉20.1℃
  • 맑음강릉22.5℃
  • 맑음동해19.3℃
  • 연무서울19.3℃
  • 연무인천18.6℃
  • 맑음원주16.4℃
  • 구름많음울릉도17.8℃
  • 맑음수원19.9℃
  • 맑음영월14.4℃
  • 맑음충주14.1℃
  • 맑음서산19.7℃
  • 맑음울진20.2℃
  • 연무청주17.7℃
  • 박무대전16.3℃
  • 맑음추풍령18.0℃
  • 구름조금안동14.1℃
  • 맑음상주15.3℃
  • 구름조금포항20.8℃
  • 맑음군산19.4℃
  • 박무대구16.3℃
  • 맑음전주19.1℃
  • 구름많음울산20.0℃
  • 맑음창원19.6℃
  • 맑음광주20.1℃
  • 구름조금부산22.3℃
  • 맑음통영20.6℃
  • 맑음목포19.1℃
  • 맑음여수19.2℃
  • 박무흑산도20.0℃
  • 맑음완도21.0℃
  • 맑음고창19.7℃
  • 맑음순천20.4℃
  • 박무홍성(예)17.1℃
  • 맑음제주21.9℃
  • 맑음고산21.2℃
  • 구름조금성산21.3℃
  • 맑음서귀포22.0℃
  • 맑음진주20.7℃
  • 구름조금강화19.4℃
  • 맑음양평16.4℃
  • 맑음이천16.4℃
  • 맑음인제13.9℃
  • 맑음홍천14.1℃
  • 맑음태백16.8℃
  • 맑음정선군13.7℃
  • 맑음제천16.1℃
  • 맑음보은16.4℃
  • 맑음천안17.8℃
  • 맑음보령19.9℃
  • 맑음부여18.7℃
  • 맑음금산16.3℃
  • 맑음부안18.6℃
  • 맑음임실20.2℃
  • 맑음정읍17.8℃
  • 맑음남원16.7℃
  • 맑음장수18.3℃
  • 맑음고창군18.7℃
  • 맑음영광군18.5℃
  • 구름조금김해시22.8℃
  • 맑음순창군17.9℃
  • 맑음북창원16.5℃
  • 구름조금양산시21.9℃
  • 맑음보성군22.1℃
  • 맑음강진군21.9℃
  • 맑음장흥20.9℃
  • 맑음해남20.1℃
  • 맑음고흥20.3℃
  • 맑음의령군17.9℃
  • 맑음함양군16.0℃
  • 맑음광양시21.5℃
  • 맑음진도군20.3℃
  • 맑음봉화20.2℃
  • 맑음영주19.7℃
  • 맑음문경17.4℃
  • 구름조금청송군15.3℃
  • 맑음영덕22.6℃
  • 구름조금의성17.0℃
  • 맑음구미16.9℃
  • 맑음영천18.0℃
  • 구름많음경주시19.0℃
  • 맑음거창15.4℃
  • 맑음합천18.9℃
  • 맑음밀양20.6℃
  • 맑음산청15.4℃
  • 맑음거제20.9℃
  • 맑음남해18.9℃
기상청 제공
정유미X공유 '82년생 김지영' 10월 개봉 확정…티저 포스터 공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정유미X공유 '82년생 김지영' 10월 개봉 확정…티저 포스터 공개

1.jpg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누적 판매 100만 부를 돌파한 동명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정유미와 공유가 호흡을 맞춰 기대를 모으는 영화 ‘82년생 김지영’(김도영 감독)이 10월 개봉을 확정했다.

 

‘82년생 김지영’은 1982년 태어나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김지영(정유미)의 아무도 몰랐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도가니’, ‘부산행’에 이어 정유미와 공유가 세 번째로 호흡을 맞춰 기대를 높인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지영으로 분한 정유미의 섬세한 감정이 묻어나는 눈빛과 표정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부드러운 시선과 담담한 미소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정유미의 모습은 누군가의 딸이자 아내, 동료이자 엄마로 2019년 지금을 살아가는 지영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든 연기에 대한 기대감을 배가시킨다. 여기에 ‘당신과 나의 이야기’라는 카피는 많은 이들의 공감대를 자아낼 지영의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82년생 김지영’에서 정유미는 결혼과 출산 후 평범하게 살아가는 일상 안에서 자신도 몰랐던 모습과 아픔을 알아가는 현실적인 캐릭터를 세밀한 감정선으로 그려내며 극의 중심을 이끌 것이다. 여기에 영화 ‘밀정’ 이후 3년만에 스크린으로 돌아온 공유가 아내 지영을 걱정하고 지켜보는 남편 대현 역을 통해 한층 깊이 있는 연기를 선보일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