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월)

  • 맑음속초19.9℃
  • 맑음15.8℃
  • 구름조금철원17.2℃
  • 구름조금동두천18.3℃
  • 구름많음파주17.0℃
  • 맑음대관령15.7℃
  • 박무백령도17.6℃
  • 맑음북강릉20.1℃
  • 맑음강릉22.5℃
  • 맑음동해19.3℃
  • 연무서울19.3℃
  • 연무인천18.6℃
  • 맑음원주16.4℃
  • 구름많음울릉도17.8℃
  • 맑음수원19.9℃
  • 맑음영월14.4℃
  • 맑음충주14.1℃
  • 맑음서산19.7℃
  • 맑음울진20.2℃
  • 연무청주17.7℃
  • 박무대전16.3℃
  • 맑음추풍령18.0℃
  • 구름조금안동14.1℃
  • 맑음상주15.3℃
  • 구름조금포항20.8℃
  • 맑음군산19.4℃
  • 박무대구16.3℃
  • 맑음전주19.1℃
  • 구름많음울산20.0℃
  • 맑음창원19.6℃
  • 맑음광주20.1℃
  • 구름조금부산22.3℃
  • 맑음통영20.6℃
  • 맑음목포19.1℃
  • 맑음여수19.2℃
  • 박무흑산도20.0℃
  • 맑음완도21.0℃
  • 맑음고창19.7℃
  • 맑음순천20.4℃
  • 박무홍성(예)17.1℃
  • 맑음제주21.9℃
  • 맑음고산21.2℃
  • 구름조금성산21.3℃
  • 맑음서귀포22.0℃
  • 맑음진주20.7℃
  • 구름조금강화19.4℃
  • 맑음양평16.4℃
  • 맑음이천16.4℃
  • 맑음인제13.9℃
  • 맑음홍천14.1℃
  • 맑음태백16.8℃
  • 맑음정선군13.7℃
  • 맑음제천16.1℃
  • 맑음보은16.4℃
  • 맑음천안17.8℃
  • 맑음보령19.9℃
  • 맑음부여18.7℃
  • 맑음금산16.3℃
  • 맑음부안18.6℃
  • 맑음임실20.2℃
  • 맑음정읍17.8℃
  • 맑음남원16.7℃
  • 맑음장수18.3℃
  • 맑음고창군18.7℃
  • 맑음영광군18.5℃
  • 구름조금김해시22.8℃
  • 맑음순창군17.9℃
  • 맑음북창원16.5℃
  • 구름조금양산시21.9℃
  • 맑음보성군22.1℃
  • 맑음강진군21.9℃
  • 맑음장흥20.9℃
  • 맑음해남20.1℃
  • 맑음고흥20.3℃
  • 맑음의령군17.9℃
  • 맑음함양군16.0℃
  • 맑음광양시21.5℃
  • 맑음진도군20.3℃
  • 맑음봉화20.2℃
  • 맑음영주19.7℃
  • 맑음문경17.4℃
  • 구름조금청송군15.3℃
  • 맑음영덕22.6℃
  • 구름조금의성17.0℃
  • 맑음구미16.9℃
  • 맑음영천18.0℃
  • 구름많음경주시19.0℃
  • 맑음거창15.4℃
  • 맑음합천18.9℃
  • 맑음밀양20.6℃
  • 맑음산청15.4℃
  • 맑음거제20.9℃
  • 맑음남해18.9℃
기상청 제공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 주역 배우 3인방 확정 ...7년만의 내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연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 주역 배우 3인방 확정 ...7년만의 내한

dhvpfk.jpg

 

오는 12월 7년 만에 다시 한국을 찾는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이 3인의 주역 캐스팅을 공개했다.

이번에 내한하는 '오페라의 유령'은 오리지널 공연으로 아시아와 중동을 아우르는 최대 규모의 월드투어 무대다. 

 

'역대 최연소 유령’이자 웨버의 작품에서 6편이나 주역을 맡은 조나단 록스머스가 새로운 ‘유령’으로 한국 관객들과 만난다. 

2011년 남아공을 시작으로 2012년 월드투어에서 영어 프로덕션 기준 역대 최연소 유령을 맡으며 화제가 된 조나단은 ‘브로드웨이 월드 어워드(Broadway World Award)’를 수상했다. 조나단은 전 세계 무대에서 ‘미녀와 야수’,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시카고’, ‘스위니 토드’ 등의 작품의 타이틀 롤을 맡았으며 콘서트, 앨범 등 아티스트로서도 활약하고 있는 스타다. 

 

'크리스틴' 역에는 지난 2012년 25주년 기념 내한공연을 성공적으로 이끈 주역 클레어 라이언(Claire Lyon)이 다시 한국 관객과 만난다. 

 

속편 '러브 네버 다이즈'에 이어 '오페라의 유령'의 크리스틴을 연이어 맡아 웨버의 뮤즈로 떠오른 클레어 라이언은 아름다운 외모와 청아한 목소리로 '크리스티 그 자체'라는 평가를 받았다. 

호주 국립 오페라단 출신의 클레어 라이언은 오페라의 유령 외에도 '피가로의 결혼', '박쥐' 등 다양한 작품과 콘서트에 출연한 스타 배우다. 

 

'라울' 역은 브로드웨이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하며 연기의 스펙트럼이 넓은 배우로 평가 받는 맷 레이시(Matt Leisy)가 캐스팅됐다. 

맷 레이시는 브로드웨이를 중심으로 '스위니 토드', '젠틀맨스 가이드' 등에 출연했으며 뮤지컬 뿐만 아니라 TV시리즈 등에도 출연한 실력파 배우다. 

특히 올해 작고한 '오페라의 유령' 오리지널 연출 헤롤드 프린스가 월드투어 파이널 오디션에서 직접 캐스팅한 특별한 스토리를 갖고 있다.

 

'오페라의 유령'은 19세기 파리 오페라 하우스를 배경으로 흉측한 얼굴을 마스크로 가린 채 오페라 하우스 지하에 숨어 사는 천재음악가 유령과 프리마돈나 크리스틴, 그리고 크리스틴을 사랑하는 귀족 청년 라울의 러브 스토리를 담았다.

1986년 런던, 1988년 뉴욕에서 초연된 이래 2016년 10월, 지난해 1월 30주년을 맞이해 웨스트 엔드와 브로드웨이에서 30년 넘게 연속 공연된 유일한 작품이다.

이번 공연은 2012년 25주년 기념 내한 공연 이후 7년 만에 성사된 오리지널 공연으로 12월 부산 드림씨어터를 시작으로 2020년 3월 서울 블루스퀘어, 7월 대구 계명아트센터에서 관객을 맞는다.